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토스 뚫렸다. 나도 모르게 200만원 빠져나가

핫이슈

by zmsskan 2020. 6. 9. 05:36

본문

 

8일 저녁 온라인 금융 서비스 '토스' 회원을 탈퇴하는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다. 이날 오후 8시부터 방송된 JTBC 뉴스룸에서 '1700만 가입 '토스' 뚫렸다…"나도 모르게 200만원 빠져나가"'라는 제목의 보도를 한 데 따른 영향으로 풀이된다.

JTBC는 이 보도를 통해 "현재까지 8명이 자신도 모르는 사이에 계좌에서 200만원 안팎이 빠져 나가는 피해를 본 걸로 파악됐다. 경찰이 곧바로 수사에 들어갔다"고 밝혔다.

JTBC는 "이모 씨가 지난 3일 오후 11시쯤 이상한 알림을 받았다"며 "토스에서 자신의 은행 계좌에서 48만4000원씩 네 차례, 총 200만 원에 가까운 돈이 빠져나갔다는 메시지가 왔다"고 전했다. 실제로 이 씨의 우리은행 계좌에서 200만 원에 가까운 돈이 출금됐으며 "이 씨는 지난해 5월 토스에 가입했지만, 은행 계좌를 연결해놓기만 했을 뿐 연동해 놓고 한 번도 사용하지 않았다. 돈이 결제된 곳 역시 이 씨가 한번도 이용한 적 없는 인터넷 게임업체였다"고 보도에서는 전했다.

토스를 사용하는 사람으로서 내 계좌에서도 이런 사고가 일어나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이 몰려옵니다. 빠른 수사가 이루어지기를 바라고, 토스에서 빨리 보안 문제를 해결 해서 더 이상 개인정보 도용문제가 발생하지 않아야 한다

 

죄와 벌

 

투믹스 죄와 벌

 

nefing.com

 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